관광안내 > 제8경[옥순봉]


월악산 국립공원에 속해있는 옥순봉은 해발 286m로서 제천시 수산면 괴곡리 5-1번지와 9번지 사이에 있는 명소이다.
수산면 상천리에서 등산하여 가은산(해발 476m)에서 바라보거나 청풍호의 유람선을 탑승하여 경관을 즐기는 것이 좋으며, 산형의 색과 묘, 그 산세의 기복과 굴곡이 실로 자유 분방하고 기상천외하여 그 절경에 감탄을 금치 못하고 있다.
옥순봉 석벽에는 '단구동문'이라는 네 글자가 새겨져 있으며 퇴계 이황 선생이 각명하고 옥순봉이라 이름지었는데 석벽이 마치 우후 죽순처럼 솟아 오른 것 같다하여 명명되어 진 것이다.
연산군때의 김일손은 이곳의 절경을 "여지승람"에 극찬하였고 청화자 이중환은 그가 쓴 "산수록"에서 옥순봉의 절경을 글로 지어 극찬하였다.
구한말 정운호(유인석 의병장과 함께 적의토벌 지휘에 맹활약)가 제천의 절경 8곳을 노래한 곳 중 제7경 "옥순봉"을 노래하였다.
현재 옥순대교(L=450m, B=10.5m)가 2001년 10월 개통되어 접근과 조망이 더욱 쉬워졌다.